HOMEHUMANIST브랜드 소개

브랜드 소개

  • 휴먼 인문
  • 휴먼 역사
  • 휴먼 사이언스
  • 휴먼 아트
  • 휴먼 주니어
  • 휴먼 어린이
  • 휴먼 교양만화
  • 아카이브
  • 자기만의 방

휴먼 어린이 브랜드 소개

휴먼어린이는 어린이들이 본성처럼 지닌 싱싱한 호기심과 상상력을 이끌어 신명나는 지식과 교양의 세계로 초대합니다. 성적표와 입시 경쟁 아래서 점차 시들고 지치는 박제된 지식이 아니라 아이들의 삶과 함께 숨 쉬는 살아 있는 지식, 싱싱한 교양의 도서 목록을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 세계인과 교류하고 소통하며 21세기를 살아갈 우리 어린이들이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하는 데 꼭 필요한 지식과 교양을 담아냅니다.

대표도서

행복한 수학 초등학교(전5권)
수학 공부의 기초를 다지는 개념 수학 교과서. 초등학교부터 고등학교까지의 수학 교과 과정을 재구성하여, 초등학생들에게 꼭 필요한 각 영역의 기초 개념을 체계적으로 정리했다. 풍부한 이야기를 통해 실생활에서 수학의 기본 개념과 원리를 이해할 수 있는 책.
행복한 한국사 초등학교(전10권)
2000여 역사교사가 함께 만든 본격 어린이 한국사 교양서. 5000년 한국사의 시대와 인물, 사건들이 실감나게 펼쳐지고, 옛 사람들의 삶과 이야기가 진솔한 감동으로 다가오는 어린이 한국사 교양서. 역사를 읽고 즐기는 법, 역사와 소통하는 법을 일러준다.

184 권 현재 1 페이지 / 전체 46 페이지

  • 신간순
  • 도서명
  • 조회순

몽골에 맞선 나라 고려

‘나의 첫 역사책’은 그림책으로 읽는 한국사 통사 시리즈입니다. 역사를 그림으로 먼저 상상하고 옛이야기로 미리 만나는 생애 첫 한국사입니다. 처음 역사를 만나는 아이들에게 지식과 개념 중심의 어렵고 딱딱한 한국사가 아닌, 인물과 스토리 중심의 흥미로운 옛이야기 한국사를 선사해 줍니다. 아이들이 꼭 알아야 할 역사 사건과 인물만 엄선해 간결한 글에 담았기 때문에 우리 역사의 굵직한 흐름을 큰 그림으로 그려 볼 수 있습니다. ‘나의 첫 역사책’ 시리즈는 선사 시대부터 현대까지 시대별 한국사를 담아 총 20권으로 출간될 예정이며 1권 고조선, 2권 삼국 탄생, 3권 고구려, 4권 백제, 5권 신라, 6권 가야, 7권 삼국 통일, 8권 통일 신라, 9권 발해, 10권 세계 속의 코리아 고려에 이어 11권 몽골에 맞선 나라 고려를 선보입니다.

새로운 우리나라 조선

나의 첫 역사책’은 그림책으로 읽는 한국사 통사 시리즈입니다. 역사를 그림으로 먼저 상상하고 옛이야기로 미리 만나는 생애 첫 한국사입니다. 처음 역사를 만나는 아이들에게 지식과 개념 중심의 어렵고 딱딱한 한국사가 아닌, 인물과 스토리 중심의 흥미로운 옛이야기 한국사를 선사해 줍니다. 아이들이 꼭 알아야 할 역사 사건과 인물만 엄선해 간결한 글에 담았기 때문에 우리 역사의 굵직한 흐름을 큰 그림으로 그려 볼 수 있습니다. ‘나의 첫 역사책’ 시리즈는 선사 시대부터 현대까지 시대별 한국사를 담아 총 20권으로 출간될 예정이며 1권 고조선, 2권 삼국 탄생, 3권 고구려, 4권 백제, 5권 신라, 6권 가야, 7권 삼국 통일, 8권 통일 신라, 9권 발해, 10권, 11권 고려에 이어 12권 새로운 우리나라 조선을 선보입니다.

사춘기 엄마

더불어 사는 사회에 꼭 필요한 배려와 공감의 가치를 일깨우는 세 편의 이야기를 담은 고학년 동화집. 병원과 학교, 집에서 저마다의 고민이 생긴 세 명의 주인공이 다른 사람의 입장을 이해하고, 공감하면서 답답했던 문제를 해결해 가는 과정을 발랄하게 담아냈다. 8인실 병실에서 양심 없는 행동을 일삼는 옆자리의 ‘저팔계 가족’을 보고 자신 역시 배려가 부족했음을 되돌아보는 <저팔계 가족>, 우연히 목격한 사고를 모른 척하려던 참에 자신이 목격자가 필요한 상황에 처하면서 양심을 되찾고 용기를 내는 <목격자를 찾습니다>, 툭하면 다투는 엄마와 할머니를 사춘기로 단정 지었지만 엄마와 할머니의 속사정에 공감하면서 가족의 화합을 위해 애쓰는 <사춘기 엄마>. 다양한 사람들이 함께 생활하고 부딪치는 공간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사건들은 우리 사회에서 벌어지는 크고 작은 문제들과 꼭 닮았다. 이야기는 경쾌하게 전개되지만, 우리 사회의 단면을 비추고 있기에 사회의 구성원인 우리들의 모습 또한 돌아보게 한다.

투명인간 주의보

투명인간 판타지를 통해 아동학대의 심각성을 고발하는 고학년 동화. 우리 사회의 그늘진 곳에서, 때로는 가족이라는 울타리 뒤에 숨어서 일어나는 아동학대를 거침없이 드러낸다. 각기 다른 모습의 가정에서 자랐지만, 비슷한 아픔을 지닌 세 명의 주인공 찬언·영석·사라가 투명인간이 되어 자유를 누리고, 쉼 없이 닥쳐오는 위기를 현명하게 극복해 나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투명인간 주의보》는 자칫 어둡게만 그려질 수 있는 사회 문제를 투명인간이라는 소재를 통해 아이들 눈높이에 맞춰 풀어낸다. 사회와 이웃으로부터 외면당한 피해 아동들이 사람들 눈에 보이지 않는 투명인간이 되었다는 상상력은 기발하면서도 의미심장하다. 투명해지고 나서야 비로소 자유를 되찾은 아이들이 잘못을 반성할 줄 모르는 어른들에게 통쾌한 복수를 해 나가는 과정은 흥미진진하지만, 그 과정에서 아동학대의 심각성을 매섭게 일깨운다.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다음페이지마지막 페이지 이동
독자적인 책수다 팟캐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