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BOOK저자소개

저자소개

조현설 (저자)

조현설 (저자)

프로필

고려대학교와 동국대학교 대학원에서 고전문학과 구비문학을 공부하였습니다. 지금은 서울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교수로, 동아시아 신화를 연구하고 있습니다. 《동아시아 건국 신화의 역사와 논리》, 《우리 신화의 수수께끼》 등을 펴냈으며,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고전문학과 구비문학을 널리 알리는 일에도 관심이 많습니다. 《고조선 건국신화-널리 세상을 이롭게 하라》, 《손가락에 떨어진 먹물 한 방울》을 비롯한 어린이 책과 청소년 책도 여러 권 펴냈습니다. 중?고등학교 국어교과서와 문학교과서를 집필하는 데에도 참여하였습니다.

휴머니스트 도서

살아있는 고전문학 교과서 1, 2, 3

지루했던 고전문학이 감동 어린 우리 안의 ‘문학’으로 살아나다! -전문가들이 모여 제대로 쓴 고전문학 대안교과서 권순긍, 신동흔, 이형대, 조현설, 정출헌, 진재교 등 내로라하는 고전문학 전공 교수들이 지금까지의 고전문학 대중화 노력을 이 한 권의 책에 집적하였다. 지금의 젊은 세대들이 맞닥뜨린 현실에 비추어 우리 삶과 소통할 수 있는 12가지의 주제를 가지고 우리 고전문학의 넓고 깊은 세계를 한눈에 보여준다. 갈래나 시대별로 고전문학을 읽고 배우면서 놓쳤던 옛사람들의 삶의 이야기와 문학적 감동을 이 책에서는 오롯이 볼 수 있다. 그야말로 ‘살아있는’ 고전문학의 세계를 담았다.

살아있는 고전문학 교과서 2

지루했던 고전문학이 감동 어린 우리 안의 ‘문학’으로 살아나다! -전문가들이 모여 제대로 쓴 고전문학 대안교과서 권순긍, 신동흔, 이형대, 조현설, 정출헌, 진재교 등 내로라하는 고전문학 전공 교수들이 지금까지의 고전문학 대중화 노력을 이 한 권의 책에 집적하였다. 지금의 젊은 세대들이 맞닥뜨린 현실에 비추어 우리 삶과 소통할 수 있는 12가지의 주제를 가지고 우리 고전문학의 넓고 깊은 세계를 한눈에 보여준다. 갈래나 시대별로 고전문학을 읽고 배우면서 놓쳤던 옛사람들의 삶의 이야기와 문학적 감동을 이 책에서는 오롯이 볼 수 있다. 그야말로 ‘살아있는’ 고전문학의 세계를 담았다.

살아있는 고전문학 교과서 1

지루했던 고전문학이 감동 어린 우리 안의 ‘문학’으로 살아나다! -전문가들이 모여 제대로 쓴 고전문학 대안교과서 권순긍, 신동흔, 이형대, 조현설, 정출헌, 진재교 등 내로라하는 고전문학 전공 교수들이 지금까지의 고전문학 대중화 노력을 이 한 권의 책에 집적하였다. 지금의 젊은 세대들이 맞닥뜨린 현실에 비추어 우리 삶과 소통할 수 있는 12가지의 주제를 가지고 우리 고전문학의 넓고 깊은 세계를 한눈에 보여준다. 갈래나 시대별로 고전문학을 읽고 배우면서 놓쳤던 옛사람들의 삶의 이야기와 문학적 감동을 이 책에서는 오롯이 볼 수 있다. 그야말로 ‘살아있는’ 고전문학의 세계를 담았다.

살아있는 고전문학 교과서 3

지루했던 고전문학이 감동 어린 우리 안의 ‘문학’으로 살아나다! -전문가들이 모여 제대로 쓴 고전문학 대안교과서 권순긍, 신동흔, 이형대, 조현설, 정출헌, 진재교 등 내로라하는 고전문학 전공 교수들이 지금까지의 고전문학 대중화 노력을 이 한 권의 책에 집적하였다. 지금의 젊은 세대들이 맞닥뜨린 현실에 비추어 우리 삶과 소통할 수 있는 12가지의 주제를 가지고 우리 고전문학의 넓고 깊은 세계를 한눈에 보여준다. 갈래나 시대별로 고전문학을 읽고 배우면서 놓쳤던 옛사람들의 삶의 이야기와 문학적 감동을 이 책에서는 오롯이 볼 수 있다. 그야말로 ‘살아있는’ 고전문학의 세계를 담았다.

운영전, 잘못 떨어진 먹물 한 방울에서 시작된 사랑

가슴 시린 금단의 인연, 목숨마저 내던진 궁녀 운영과 선비 김 진사의 절절한 사랑 이야기 운영은 안평 대군의 궁에 갇혀 세상과 단절된 아름다운 궁녀입니다. 우연히 김 진사를 만나 첫눈에 사랑에 빠진 운영은 절절한 애정과 애끓는 그리움으로 금지의 담을 넘어 김 진사와 소중한 인연을 쌓아 갑니다. 하지만 이들의 위험천만한 사랑은 이내 비극으로 치닫고 말지요. 흔한 해피엔딩이 아닌 비극의 미학을 보여 주며 애정 소설의 백미로 손꼽히는 《운영전》. 죽음을 넘어서도 놓지 못한 두 남녀의 애절한 사랑이 작품을 수놓는 아름다운 시와 함께 그림같이 펼쳐집니다.

춘향전, 사랑 사랑 내 사랑아 어화둥둥 내 사랑아

꽃다운 이팔청춘의 발칙한 사랑놀음 해학과 저항이 깃든 통쾌한 사랑을 이루다 남원골 성춘향과 서울 도령 이몽룡의 신분을 뛰어넘은 사랑 이야기는 시공을 초월해 최고의 고전으로 손꼽힙니다. 겁 없이 시작된 청춘남녀의 발칙하고 유쾌한 애정 행각은 부당한 지배 질서 앞에서 고난을 겪으며 점점 숭고하고 위대한 사랑으로 변해 가지요. 때로는 영악하게, 때로는 표독스럽게 사랑을 지키는 춘향의 전혀 새로운 면모와 절로 웃음이 터져 나오는 최고의 언어유희, 그 속에서 진하게 배어 나오는 민중 의식을 맛보며 눈을 뗄 수 없는 사랑의 여정을 함께 따라가 볼까요?

자청비, 칼 선 다리 건너 세상 농사 돌보니

자청하여 태어난 자청비, 당차고 거침없는 소녀에서 농사의 여신으로! 자청비는 제주도를 대표하는 여신이자, 농사의 풍흉을 다스리는 신입니다. 원래는 인간 세상의 평범한 소녀지만 적극적이고 씩씩하게 운명을 개척해 결국 하늘나라 문 도령의 아내가 되지요. 남장을 한 채 글공부를 하고, 불타는 칼 선 다리를 건너고, 독살당한 남편을 살려내는 등 험난한 시련과 고난이 잇따르지만 자청비의 재치와 활약상은 이를 능가합니다. 가난한 백성들의 소망을 품어 주는 공평한 여신 자청비의 유쾌하고 통쾌한 매력에 흠뻑 빠질 수 있습니다.

저자의 프로필과 상세 정보 수정을 원하시면 운영자에게 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이전글조현설
다음글조현설

목록으로 돌아가기

독자적인 책수다 팟캐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