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BOOK저자소개

저자소개

정구미 (저자)

정구미 (저자)

프로필

필명 : 노란구미
1979년생으로 일본에서 재일교포 2세인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재일교포 2.5로 태어났다. 교토사가예술대학교에서 일본화를 전공, 대학을 졸업한 후 어린 시절부터 소망하던 어머니의 나라, 한국으로 훌쩍 건너왔다. 홍익대학교 시각디자인과 1학년으로 다시 입학하면서 겪은 유학생활은 그 자체가 만화스토리가 되었다. 그의 작품에는 다소 진지한 한ㆍ일 국가관, 민족의식이 깔려 있다. 성장기 재일교포 소녀가 겪은 가슴 아픈 추억의 한 자락을 들춰내면 어느 순간 울컥해진다. 귀엽고 간결한 그림체가 이런 소재의 무게감을 덜어주고 있다. 솔직하고 유머러스한 전개방식은 따뜻한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보는 이에게 잔잔한 감동과 흐뭇한 웃음, 만화 읽기의 재미를 선사한다. 취업의 힘겨움을 진솔하게 전하면서 작가는 희망의 메시지를 보낸다.

휴머니스트 도서

다큐멘터리 만화 사람 사는 이야기 2

우리 시대의 땀, 눈물, 웃음을 찾아 나선 만화가들의 현장 답사! 만화와 기록 문학(또는 기록 문화)의 만남을 시도하는 휴머니스트 다큐멘터리 만화《사람 사는 이야기》의 두번째 권이 출간되었다. 우리나라 '종이 만화'의 미래를 짊어지고 있는 대표 작가들이 함께 어우러져 판을 만들었고, 발품을 팔아 사람들 속으로 파고들어 우리 시대를 표상할 편린들을 찾아냈다. 이 이야기들이 큰 것이건 작은 것이건, 감동적인 것이건 우스운 것이건 만화가들은 저마다의 방법으로 한 시대를 기록했다. 책장을 열어 보는 독자들은, 만화가 가지고 있는 친근감, 풍자와 유머가 우리 시대의 고민을 함께 나누기에 얼마나 맞춤한 것인지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다큐멘터리 만화 사람 사는 이야기 1

우리 시대의 땀, 눈물, 웃음을 찾아 나선 만화가들의 현장 답사! 만화와 기록 문학(또는 기록 문화)의 만남을 시도하는 휴머니스트 다큐멘터리 만화의 첫 번째 권 《사람 사는 이야기》가 출간되었다. 우리나라 '종이 만화'의 미래를 짊어지고 있는 대표 작가들이 함께 어우러져 판을 만들었고, 발품을 팔아 사람들 속으로 파고들어 우리 시대를 표상할 편린들을 찾아냈다. 이 이야기들이 큰 것이건 작은 것이건, 감동적인 것이건 우스운 것이건 만화가들은 저마다의 방법으로 한 시대를 기록했다. 책장을 열어 보는 독자들은, 만화가 가지고 있는 친근감, 풍자와 유머가 우리 시대의 고민을 함께 나누기에 얼마나 맞춤한 것인지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저자의 프로필과 상세 정보 수정을 원하시면 운영자에게 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이전글정광훈
다음글정구복

목록으로 돌아가기

독자적인 책수다 팟캐스트